카카오톡 대화내용 복구

'플레터'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9.06.02 하드디스크의 증상별 소음
하드디스크의 증상별 소음




메인보드의 비프 음은 경고음이지만 하드디스크의 소음과 진동은 제품 자체에서 발생하는 것이기 때문에 직접 제품의 이상을 판단할 수 있다. 일반적으로 하드디스크는 시스템을 부팅하는 순간에 스핀들 모터가 동작을 시작하면서 관성에 의한 회전 토크에 의해 발생하는 진동과 소음이 가장 크다. SCSI방식의 경우 5.25인치 전(全) 모델, IDE 방식의 경우 시게이트사 제품의 초기 진동과 소음이 특히 심하다('득 득 드르륵' 하는 소리). 이 경우는 제품의 결함 때문이 아니므로 안심해도 좋지만, 하드디스크를 인식하지 못하는 다음의 경우에는 적절한 해결책이 필요하다.


▶규칙적인 '딱… 딱…' 하는 소음

헤드 무브먼트(Head Movement) 회로 및 칩셋의 파손 또는 버닝이 생긴 경우이다. 컨트롤러의 헤드 컨트롤 쪽과 HDA(Head Disk Assembly, 하드디스크에서 PCB 부분을 제외한 플래터, 헤드 부분이 내장된 몸통) 내부의 헤드에 부착된 컨트롤 칩의 불량으로 헤드 위치를 찾지 못해 발생하며, 하드디스크를 교체해야 한다.

▶조금 찢어지는 듯한 가늘고 높은 소리

플레터(Platter)는 고정축의 부정합으로 발생한다. 보통 800MB 미만의 용량을 가진 구형 하드디스크로 스핀들 모터가 위치하는 쪽의 고정축 나사가 없는 모델은 하드디스크를 평평한 곳에 놓고 열흘 정도 방치해 둔 다음 다시 작동시키면 정합이 바로 되는 경우가 있으나, 최근에 출시되는 1GB 이상의 제품들은 거의 대부분 스핀들 축을 외부에서 나사로 고정해 두기 때문에 이런 현상이 발생하면 교체하는 것이 좋다. [슬라이드 A : 고정축 나사 홈이 없는 구형 모델] [슬라이드 B : 고정축 나사 홈이 있는 최근 모델]

▶조금 찢어지는 듯한 가늘고 낮은 소리

헤드의 이탈 및 파손이 원인이다. 이 경우,
하드디스크의 교체 외에는 방법이 없다. 

▶귀를 대고 들었을 때, 약간의 '지익' 하는 소리

내부 습기(결빙)로 인한 플래터와 헤드의 접합 때문에 발생한다. 해결책은 하드디스크를 분리하여 하드디스크의 전면부, 즉 커넥터를 꽂는 부분의 반대편 모서리를 고무판 같은 부드러운 곳에 조심스럽게 서너 차례 두드린 다음 다시 장착하여 시스템을 가동시켜 본다. [슬라이드 D : 하드디스크의 전면부를 가볍게 두드린다]

▶하드디스크의 스핀들 회전 소리 자체가 들리지 않을 때

파워 콘덴서 고장 혹은 스핀들 모터 시그널 불량 때문에 발생한다.
동일 모델의 컨트롤러, 즉 PCB로 교체한 다음 체크하고 이상이 없으면
사용한다.

▶하드의 스핀들은 돌지만 헤드 움직이는 느낌이 없을 때

헤드 컨트롤러의 신호가 없거나 로킹 해제 신호 불량(메인 칩 버닝) 때문에 발생한다. 역시 동일 모델의 컨트롤러로 교체한 다음 체크하여 사용한다.


출처 : http://cafe.daum.net/RepairHDD
Posted by 스마트폰복구센터

댓글을 달아 주세요



부산 강남 송파 잠실 지역카톡 대화내용 복구 서비스는 스마트폰 복구센터에서~
상호 : 엠티에스 / 대표자(성명) : 김혜련 / 사업자등록번호 : 607-17-77138 / 통신판매 : 제2017-용인기흥-0947호 / 전화 : 1588-2563
본사 : 경기 용인시 기흥구 동백3로 11번길 33 / 강남센터 : 서울시 송파구 올림픽로 336, 602호(대우유토피아, 잠실역10번출구 도보3분)
부산 휴대폰복구센터 : 부산시 연제구 법원남로 16, 404(거제동 협성법조빌딩)
개인정보보호책임자 : 김혜련 / Copyright 2018. UJCOMPANY CORP All rights reserved.